2023.12.04 매일경제 | 강수진 국립발레단장, 한국발레협회상 대상...“멈추지 않고 발전할 것”

관리자
2023-12-04
조회수 66

제28회 한국발레협회상 시상식 열려
발레리노 당쇠르 노브르엔 김명규
신인상 윤별·강민지·김민영 등 받아
교육자상은 김나영 예원학교 무용부장

메세나상에 최준석 발레앤모델 대표 

강수진 국립발레단장 겸 예술감독이 지난 2일 장충동 서울클럽에서 열린 제28회 한국발레협회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받았다.

강 단장은 국립발레단장 최초로 4연임하며 발레예술의 발전과 대중화, 한국 발레의 국제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강 단장은 “앞으로도 멈춰있지 않고 발전하는 국립발레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수상소감을 밝혔다.

같은 국립발레단 소속 솔리스트로 활약 중인 발레리노 김명규는 탁월한 기량과 예술성을 가진 발레리노에게 주어지는 ‘당쇠르 노브르상’을 받았다. 김명규는 올해 ‘트리플 빌’ ‘해설이 있는 전막발레’ 등에서 뛰어난 테크닉과 특유의 재치를 보여주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

우리나라 발레의 미래를 열어갈 ‘신인 발레리노상’은 윤별 윤별발레컴퍼니 대표가 받았다. ‘신인 발레리나상’은 강민지 광주시립발레단 수석단원과 김민영 와이즈발레단 주역무용수가 공동 수상했다. ‘프리마 발레리나상’과 ‘올해의 예술가상’ 수상자는 배출되지 않았다.

발레와 예술의 발전에 기여한 후원자에게 수여하는 ‘디아길레프상’은 성미화 이발레샵 대표가, 전문 발레교육에 대한 사명감으로 후학을 기른 지도자에게 수여하는 ‘올해의 발레교육자상’은 김나영 예원학교 무용부장이 각각 수상했다. ‘올해의 작품상’은 이루다 블랙토무용단 대표가 서울국제발레축제에서 선보인 ‘블랙 볼레로’에 돌아갔다.

특별상인 ‘장한 어버이상’은 유니버설발레단 수석무용수이자 2023 브누아 드 라 당스 수상자인 강미선의 모친 신정옥 씨가 수상했다. ‘메세나상’은 최준석 발레앤모델 대표가, ‘공로상’은 함현주 RAD 코리아 대표, 김은경 대전·충남·세종지회장이 받았다.

서울 장충동 서울클럽에서 12월2일 열린 (사)한국발레협회(회장 박재홍)의 제28회 (사)한국발레협회상 시상식에서 영예의 ‘대상’은 강수진 국립발레단 단장 겸 예술감독이 받았다.

한국발레협회상은 1996년 제정돼 매년 한국 발레에 기여한 발레인을 선정해 시상해왔다. 박재홍 협회장은 “앞으로도 발레의 발전에 공헌하고 기여하신 분들이 뜻깊은 상을 수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기사 링크 바로가기